관리자   댓글은 최대 300자 까지 지원되며 불편한 사항이 있으시면 webmaster@btn.co.kr 보내주십시오.

댓글 작성 안내 (9.4일 회원 가입자부터 적용/이전 가입자는 댓글 작성 가능)
1) 아이디 신규 생성시 5회(1일 1회만 적용)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 할 수 있습니다.
2) 이용약관에 위반된 아이디로 작성된 댓글은 삭제 조치합니다..
3) 홍보.비방.욕설등 3회 이상 적발된 아이디는 탈퇴 조치합니다. (로그인 없이 동영상 시청 가능)
 
천경희   허깨비인내마음이 경계를만든것이며 각자는 존재로서살지만 중생은 소유해지지않는것을 소유해서 살려고한다 나무석가모니불   2017-06-26  
박외정   스님께 삼배 올립니다 스님의 法門을 통하여 원론적 이해와 正見이라고 확신할 수 있는 체계적 敎를 접할 수 있었음을 깊이 감사드립니다 出家에 얽힌 사연을 오늘도 우리 선생님과 대화를 나누었는데(고마,가나?)하는 대목에서는 저는 매번 누선으로 눈물이 모여들고 목이 메입니다 기상에 못지 않은 地에 오르셔서 釋迦牟尼佛의 이 시대의 큰 제자가 되시기를 성원합니다   2017-05-0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