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댓글은 최대 300자 까지 지원되며 불편한 사항이 있으시면 webmaster@btn.co.kr 보내주십시오.

댓글 작성 안내 (9.4일 회원 가입자부터 적용/이전 가입자는 댓글 작성 가능)
1) 아이디 신규 생성시 5회(1일 1회만 적용)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 할 수 있습니다.
2) 이용약관에 위반된 아이디로 작성된 댓글은 삭제 조치합니다..
3) 홍보.비방.욕설등 3회 이상 적발된 아이디는 탈퇴 조치합니다. (로그인 없이 동영상 시청 가능)
 
천경희   南無地藏菩薩 南無彌勒菩薩 南無毘盧遮那佛   2015-10-25  
허선도   스님 덕택으로 화엄경 정행품을 배우게 되어 감사드립니다.실천토록 노력 하겠습니다()()()   2015-01-03  
황정식   () () ()   2014-08-07  
손경숙   스님_()()()_ 귀한 법문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스님을 뵙게 된 요즈음 너무 너무 행복합니다.   2014-07-03  
박외정   스님께 절 합니다. 솔직한 개인적 느낌을 말씀 드리자면 大乘의 말의 인플레는 지나치다 싶습니다.僧俗을 막론하고 小乘이다. 小乘적이다 허고 말 할 때는 아주 부정적인 뜻으로 말 하고 부정적으로 듣습니다. 남방불교를 그런 식으로 말 하는 것은 거의 언어도단 입니다. 부처님 재세시의 수행방식을 그대로 따르는것이 남방불교 .과공은 비공이니 佛子,불제자가 적절합니다   2013-10-22  
서종애   혜능스님   2008-11-27  
서종애   혜능스님   2008-11-27  
이해옥   삼보에 귀의합니다.좋은 인연에 감사드립니다.업을 정화하고,수행정진하겠습니다.   2008-02-1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