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댓글은 최대 300자 까지 지원되며 불편한 사항이 있으시면 webmaster@btn.co.kr 보내주십시오.

댓글 작성 안내 (9.4일 회원 가입자부터 적용/이전 가입자는 댓글 작성 가능)
1) 아이디 신규 생성시 5회(1일 1회만 적용) 로그인후 댓글을 작성 할 수 있습니다.
2) 이용약관에 위반된 아이디로 작성된 댓글은 삭제 조치합니다..
3) 홍보.비방.욕설등 3회 이상 적발된 아이디는 탈퇴 조치합니다. (로그인 없이 동영상 시청 가능)
 
천경희   南無釋迦牟尼佛 南無文殊師利菩薩 南無普賢菩薩   2015-10-25  
손경숙   오늘은 더 많은 것을 알았습니다 스님. 고맙습니다_()()()_   2014-07-04  
박외정   스님께 절 합니다.先人들이 敎와 禪으로 공부하여야 하고 깨달음이 일어나야만 하는부처님제자의 경계의 수순을 왜 그다지도 엄격하게 세우셨는 지를 알 것 같습니다.부처님의 가르침을 경 ㅡ율 ㅡ논으로 공부하여 해오라도 일어났으면 모르지만 다만 말씀을 접하여 깨달음이 일어나지 않고 我見으로 자기 한계 안에서 유추하여 알아듣는다면 그 사람은 깨치지못한 것이다.   2013-10-25  
 
1